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부평구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자료실

  • home
  • 열린마당
  • 자료실

[브레이크 뉴스] 임신중 음주, 태아 장애 초래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부평알상
댓글 0건 조회 3,931회 작성일 10-09-07 11:22

본문

[브레이크뉴스=이석배 기자] 최근 가임기 여성의 음주가 늘어나면서 이로 인한 '태아알콜증후군' 발생 위험 역시 동반 상승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질병관리본부는 4일 연간 음주여성 비율이 지난 1989년 32%에서 2007년 80%로 배 이상 증가했으며, 알콜의존여성의 비율도 1.0%(1991년)에서 4.6%(2006년)로 늘었다고 밝혔다.
 
또한 질병관리본부는 임신 중 음주 경험이 있는 여성의 비율이 미국과 비슷한 16%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이로 인한 '태아알콜증후군' 위험성 역시 크게 높아졌다고 경고했다.
 
임신중 음주의 대표적인 폐해인 태아알콜증후군은 알콜에 노출된 태아에게 발생하는 심각한 정신적·신체적 발달이상이다. 주로 출생 전후의 성장발달 지연, 안면기형 및 중추신경계 정애, 정신지체 등을 일으키며, 미국의 경우 정신지체의 첫번째 원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태아알콜증후군을 유발하는 구체적 음주량에 대해서는 정확히 밝혀진 바가 없으며, 현재까지 뚜렷한 생물학적 지표가 없어 단이 매우 어렵다고 질병관리본부는 전했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다만 태아알콜증후군은 임신 중 단주로 예방이 가능한 질병이므로 이에 대한 교육·홍보가 절실하다"며 "이에 따라 오는 5일 태아알콜증후군 진단연구의 협력체계를 갖추기 위한 '한·미 국제 워크숍'을 개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워크숍에는 미국 국립알콜연구소 소장을 비롯 전문가 5명이 참가할 예정이며, 이를 계기로 우리나라는 전세계 16개 센터가 함께 진행중인 국제협력연구 프로젝트(CIFASD)에 참여해 국내의 태아알코올증후군 유병상태 및 임상양상에 대한 조사 연구를 진행할 전망이다.
 
soondon6@naver.com

출처 : http://breaknews.com/sub_read.html?uid=140608§ion=sc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신)주소 : 부평구 마장로 410번길 5 청천동 주민센터 3층
(구)주소 : 인천광역시 부평구 청천동 178-44 청천동주민센터 3층
전화 : (032)507-3404~5 / (032)507-9912 팩스 : (032)507-3406
개인보호정책